본문 바로가기
잡담/긁적

노동자 입장에서

by 황제낙엽 2020. 7. 3.

누구나 자신의 업무를 체계화하고 정립하는데 시간이 걸린다
그렇게 정착된 업무 프로세스를 안정화 시켰을땐 새로운 변화(리스크)로 업무 부하가 한꺼번에 일어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야한다
만일 이 균형이 깨지게 되면 조직원은 조직에서의 이탈(이직)을 결심한다

그동안 안정화시킨 업무 프로세스를 기반으로 개인 능력이 향상되었고 그에 대한 자신감이 붙었기 때문이다

그때는 좀더 높은 급여 수준과 복지만으로 조직원의 안정을 도모해줘야 한다

"국민은 그들 수준에 맞는 정부를 가진다 (the people get the government they deserve)
- 조제프 드 메스트르(Joseph de Maistre)"

내가 내뱉은 아무 생각없는 말 한마디에 내 주변에 머무는 군중들은 딱 그 수준을 벗어나지 않을거라는걸 상기해야겠다
조직을 이끄는 리더는 그에 맞는 조직원들을 두게 된다
삼고초려가 필요하다

'잡담 > 긁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관리자로써의 딜레마  (0) 2020.08.12
항상 되뇌이는 워런버핏의 명언  (0) 2020.07.11
컴퓨터는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  (3) 2020.05.31
유체이탈이 필요할때  (0) 2020.02.15
직장 동료가 과묵해지는 이유  (0) 2020.01.10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