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516

곤지암 리조트 눈썰매장 사전조사 눈썰매 티켓은 현장구매 또는 곤지암리조트 App을 통해서 예약 가능 곤지암리조트 App으로 예약시엔 통합예약>부대시설 에서 예약 가능 24개월 미만 아이는 이용 불가 오전 9시 개장, 오후 8시30분 폐장 성인 기준 2시간30분 이용요금 - 주중:20,000원 / 휴일:25,000원 각 타임별 이용자수 250명 제한 (성수기엔 조기 매진이 빈번) 모바일에서 실시간 발권 현황 확인 가능 매표소에서 눈썰매장까지의 이동거리가 좀 있다 부모 동반탑승 불가 휴게실에 무료 물품보관소 배치 야외 어린이 놀이터 운영 2022. 12. 20.
커뮤니티 요즘들어 잡담을 많이 기록해놓는다 원래 내 블로그의 관리 목적은 정보성 포스팅의 저장소였는데 어느순간 개인적인 사설을 잔뜩 넣어놓고는 꺼내보며 나를 환기하는 용도로 사용중이다 그리고 오늘 우연히 새로운 커뮤니티를 하나 발견했다 서비스 홍보는 아니고 서비스를 살펴보다보니 그동안 잊고 있었던 직장인의 애환과 사회생활의 고민들을 잘 정리한 내용으로 공감할 수 있는 커뮤니티여서 이렇게 적고 있다 https://community.rememberapp.co.kr 리멤버 - 커뮤니티 업계 사람들과 일 고민 나누고 깊이 있게 소통해요! community.rememberapp.co.kr 위 서비스를 알게된 계기는 커뮤니티/인사이트에 기고된 글중 하나가 포털에서 검색되면서 글의 내용이 많은 사람들에게 공감을 얻고 있고 경.. 2022. 11. 21.
자동차 산업의 변화 아침에 우연히 구독중이던 유튜브 채널인 김한용의 모카에서 새로운 영상을 보게 되었다 대만의 반도체 회사가 시장에 주는 영향력을 분석하면서 자동차 산업의 개편까지 알려주는 내용이었다 기존의 전통적인 자동차 생산 플랫폼이 전기차로 인해 완전히 뒤바뀐다는 내용은 2~3년 전부터 알고 있었는데 이미 예정된 일이고 꽤나 많은 부분이 진척된 내용인데도 전기차를 생산하는데 있어서 글로벌 기업들이 어떻게 대응해 나가는지 세세한 내용들을 꺼낼때마다 항상 새롭다 미래의 전기자동차는 조립식이 된다 지금은 몇몇 글로벌 대기업들이 조립해다가 팔고 있지만 더 나중엔 작은 중소기업들조차 부품들을 사다가 직접 조립할 날이 올 수도 있겠다 한때 데탑 브랜드 시장을 열었던 삼성과 엘지의 뒤를 이어 TG삼보, 한성, 주현 등이 여전히 컴.. 2022. 11. 6.
애플과 스티브 잡스 최근 유튜브 영상중 스티브 잡스 관련된 영상들을 많이 보고 있다 잡스의 인생을 돌이켜보면 애플은 잡스에게 전부였다고 보인다 그의 일생에 걸쳐 애플에 준할만큼 각별한 의미를 지니는 존재들이 여럿 있었겠지만 애플만큼 긴 시간을 그렇게 애틋한 관계로 차지한 것은 없지 않았을까? 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간 그에 관한 책과 영상들을 살펴보면서 느낀 것은 그저 자신의 일을 너무나 사랑했던 사람으로만 여겨지고 있다 그의 괴팍했던 성격조차 그는 진정한 장인이었다 그래서 애플의 가치가 그렇게 높은거다 그리고 그 가치를 애플이 아직까지 추구함으로써 사람들이 가지고 싶어하는 제품을 만들어내는 기업으로 현재까지 남아있다 그래서 애플 제품 판매 전략은 사악하다 (비싸지만 구매하게 한다) 더보기 잡스와 비슷한 인물이 창립 맴버였던.. 2022. 10. 27.
인간사(人間事) 삼라만상(森羅萬象)인데 천편일률(千篇一律)이네 스티브 잡스 관련 유튜브를 보다보니 자취를 많이 남긴 인물들의 공통점을 알게 되었다 그것은 바로 해당 인물의 사후에도 그 인물을 잘 알고 기억하는 사람들이 그가 남긴 자취를 쫓는다는 것이다 시작은 누구나 똑같은데 과정과 끝이 다른것이니 그것이 삼라만상이고 그런 사람을 기억하는 주변인들이 그 기억들을 더듬는 것을 보면 천편일률적이다 그 인물이 위인이던 악인이던 인간은 누구나 크고 작게 자취를 남긴다 어떤 분야에서든 영향력 있는 사람들은 그렇게 기억되나보다 그런데 과연 그들에게 그 최고라는 타이틀이 전부가 아닐텐데... 그들은 자신의 삶을 끊임없이 착실히 채워갔을 뿐이었을텐데 말이다 죽을때까지 남겨지기 위해 노력하는게 인간의 삶인가 보다 2022. 10. 23.
자전거 지름신 할부로라도 질러 보아라 그리고 그 기다림의 행복을 느껴라 2022. 10. 4.